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이상윤·이성경, '어바웃타임' 주인공…5월 방송

2018년 01월 11일 17:12
▲ 이상윤(왼쪽), 이성경. 사진|한희재, 곽헤미 기자
[스포티비스타=유은영 기자] 배우 이상윤, 이성경이 tvN 새 월화 드라마 '멈추고 싶은 순간:어바웃타임' 주인공으로 캐스팅됐다.

tvN 새 드라마 '멈추고 싶은 순간:어바웃타임'(극본 추혜미, 연출 김형식, 이하 '어바웃타임')은 타인과 자신의 수명시계를 보는 불운한 운명을 가진 여자와 손 하나 까딱 않고 그 여자의 시간을 멈춰버린 남자가 만나 펼치는 판타지 로맨스다.

이상윤은 재벌가 문화재단 재단이사장 이도하 역을 맡는다. 이도하는 완벽한 조건에 치명적인 눈빛까지, 너무 비현실적이라 늘 서늘함을 풍기는 인물이다. 이도하는 자신도 모르게 최미카엘라(이성경 분)의 수명시계를 멈추게 했다는 이유로 최미카엘라의 유혹과 협박, 그리고 심지어 귀여운 집착에 시달리게 된다.

이성경은 앙상블 전문 뮤지컬 배우 최미카엘라 역으로 나선다. 최미카엘라는 무심히 지나가던 사람들도 눈이 마주치면 한 번쯤 돌아보게 되는 싱그러운 매력을 가졌지만, 반면 타인과 자신의 수명시계를 보는 불운한 운명을 가진 인물이다. 불운한 운명을 받아들이며 살아가던 어느 날 자신의 수명시계를 멈추게 한 남자를 만나고 그를 붙잡기 위한 갖은 노력을 동원한다.

제작사 관계자는 "대세 배우 이상윤과 이성경의 캐스팅으로 이미 드라마의 절반은 완성된 것 같다"며 "'어바웃타임'을 통해 특별한 사랑에 빠질 이상윤, 이성경이 그려낼 마법 같은 사랑의 순간을 기대해달라"고 밝혔다.

한편, '어바웃타임'은 '싸인' '유령' '수상한 가정부' '비밀의 문' '두번째 스무살' 등을 연출한 김형식 PD의 작품이다. '시를 잊은 그대에게' 후속으로 오는 5월 방송된다.

유은영 기자 yoo@spotvnews.co.kr



많이 본 연예정보
  • 연예뉴스
  • 포토
  • 영상